‘슈스케2’ 장재인, 통일송 뮤직비디오 제작 합류

통일부가 케이블채널 Mnet의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2’ 출연자와 함께 제작하는 ‘통일송’ 뮤직비디오의 주인공 5인이 확정 됐다.


그 동안 출연이 확정된 발라드(앤드류 넬슨), 댄스(이보람), 포크(김지수), 록(허각)에 이어 재즈를 맡을 주인공으로 장재인이 최종 합류할 것으로 알려졌다.


통일부는 장르별로 통일송을 편곡, 제작한 5편의 뮤직비디오를 발표할 방침이다.


통일부 관계자는 21일 “지난주 앤드류 넬슨이 부른 통일송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데 이어 이번주 중 이보람의 ‘댄스편’을 공개할 것”이라며 “이후 포크의 김지수, 재즈 장재인, 록 허각 순으로 뮤직비디오를 준비 중인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통일부는 통일과 통일준비의 필요성을 인식시키고 통일에 대한 관심을 유발하고자 지난달 초 CJ헬로비전과 함께 ‘탑11’에 오른 출연자 중 5명을 장르별로 1명씩 선정, 뮤직비디오를 제작해 순차적으로 공개하고 있다.


이번주에는 이보람, 다음주에는 김지수 순으로 장르별 뮤직비디오가 공개되고 다음달 초에는 장재인과 허각의 뮤직비디오가 제작에 들어간다. 


이와 함께 통일부는 오는 26일과 다음달 10, 12일 서울과 인천, 부산에서 ‘슈퍼스타K TOP11 콘서트’를 엠넷미디어, CJ헬로비전과 공동 개최할 예정이며, 이 자리에서 허각을 비롯한 출연자들이 직접 통일송을 부를 예정이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