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일호 北대사 “아베 ‘과거청산’ 언급 좋게 평가”

송일호 북한 외무성 북일 국교정상화 담당대사는 29일 “아베 총리가 처음으로 과거청산을 언급했는 데 개별적으로 좋게 평가한다”고 밝혔다.

송 대사는 이날 오후 2시께 중국 선양(瀋陽) 타오셴(桃仙)국제공항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하고 아베 총리가 최근 핵.미사일.납치문제와 함께 북한과 국교정상화 문제도 논의하겠다고 밝힌 것에 대해서도 “좀 발전된 것을 좋게 평가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일본이 검토 중인 대북 수재 지원에 대한 입장을 묻는 질문에는 “우리는 개별 국가가 아니라 유엔에 지원을 호소했고 일본도 유엔 성원국(회원국)이기 때문에 유엔의 원칙에 따른 것”이라며 특별한 의미를 부여하지는 않았다.

송 대사는 이번 중국 방문에서 일본측과 접촉이 있었는지 여부를 확인하는 질문에는 “글쎄 그건 자기가(스스로) 짐작을 해야지”라며 확인을 회피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