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선 “北 AN-2기 핵무기 싣고 골프장 착륙가능”

국회 국방위 소속 한나라당 송영선 의원은 13일 북한의 저공침투기인 AN-2기가 소형 핵무기를 싣고 수도권에 있는 골프장에 착륙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송 의원은 이날 국회 국방위의 국정감사 질의자료에서 “북한은 특수전 요원 10~15명이 탑승 가능한 AN-2기 300여대를 실전배치하고 있다”면서 그같이 말했다.

송 의원은 미 국방정보본부(DIA) 자료를 인용, 북한이 핵탄두를 1.5t 정도로 소형화하면 AN-2에 탑재할 수 있을 것이라며 AN-2의 활주 거리가 250m 안팎이어서 수도권에 산재한 골프장에 착륙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현재 전국적으로 231개의 골프장이 있고 수도권에만 106개가 있는데 추가로 10여 곳이 건설 중이라고 송 의원은 설명했다.

송 의원은 “AN-2는 시속 160km의 속도로 한반도 동부의 산악지대를 초저공으로 비행하면서 주한미군과 우리 군의 방공레이더망을 피할 수 있다”며 “비대칭전력인 핵무기와 생화학무기의 투발 수단으로 이용될 가능성이 높다”고 주장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