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민순 베이징 도착…中과 6자회담 논의

북핵 6자회담 한국측 수석대표인 송민순 외교부 차관보가 중국측 수석대표인 우다웨이(武大偉) 외교부 부부장과 향후 회담 진전방안 등을 협의하기 위해 2일 베이징에 도착했다.

송 차관보는 이날 우 부부장과 베이징 시내 모처에서 점심과 저녁을 함께 하며 5차 1단계 회담 이후의 상황을 평가하고 다음 회담 준비를 위해 한.중 양국이 공동으로 취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협의할 예정이다.

송 차관보는 베이징 서우두(首都)공항 도착 직후 기자들에게 “중요한 문제는 회담 재개 시기보다 무엇을 이룰 수 있느냐 하는 것”이라고 말해 회담 재개를 서두르지 않겠다는 신중한 입장을 보였다.

그는 또 우 부부장과 회동시 미국의 대북 금융제재 문제 및 한국측이 제안한 제주도 비공식 모임 등에 관해서도 협의하겠다고 밝혔다./베이징=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