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민순 “민주당, 北인권결의안 준비해야”

송민순 민주당 의원은 31일 “민주당도 대북 인권결의안을 준비하는 것이 어떻겠느냐는 생각을 한다”고 밝혔다.


참여정부에서 외교부 장관을 지낸 그는 이날 당 국회의원 워크숍에서 특강을 통해 “국민은 ‘남북이 협력하는 동시에 북한도 개혁·개방해 바뀌어야 한다’고 이야기한다”면서 “그런 것(대북 인권결의안)을 하면서 대북 식량지원을 하는 것이 좋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북한에 쌀을 주는 것을 정부가 알레르기 반응을 보일 필요는 없다”며 “그러나 우리 당도 북한에서 쌀이 군사용으로 전용된다고 하니 북한이 배포 투명성을 높일 수 있도록 북한에 강조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송 의원은 또 북한의 권력승계와 관련, “선군정치가 아니라 북한이 당 대표자 회의를 통해 북한 주민에게 더 나은 미래를 보여주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