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포격행위의 모든 책임 북한이 져야 할 것”

손학규 민주당 대표는 23일 북한이 연평도에 수십여발의 해안표를 발사한 것과 관련 “이번 포격행위로 인한 인명피해든 모든 책임은 북한이 져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손 대표는 이날 국회 당 대표실에서 가진 긴급 최고위원회의에서 “연평도에서 벌어지고 있는 포격사태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 북한은 한반도의 안전과 평화를 위협하는 이러한 도발행위를 즉시 중지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손 대표는 “민주당은 현재의 상황이 더 이상 악화, 확대되지 않도록 주민안전대책을 철저히 강구하고 남북양측이 당국간 대화에 나설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민주당은 남북관계가 이러한 상태에 이르게 된 근본원인과 대책에 대해 적극 대응하고 긴장완화와 평화를 위한 대책을 강구해나갈 것”이라며 “민주당은 국가안보와 국민의 안전에 대해서는 초당적으로 대응하는 자세를 견지하고 이에 따라 그동안 전개해 온 서명운동을 일단 중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