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남북정상회담 등 남북대화 촉구한다”

손학규 민주당 대표는 광복절인 15일 “민주당은 새로운 사회 구축을 위해 정권교체를 요구하고 있다”며 이를 위해 남북관계에서 “정상회담을 비롯해서 남북대화를 재개할 것을 촉구하고, 김대중 대통령이 열어놓은 햇볕정책, 남북화해협력 정책을 통해서 한반도 공동체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손 대표는 이날 오후 당 대표실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남북 화해협력을 통해서 새로운 남북, 한반도 질서를 만들어 가야 한다”면서 “남북한의 평화를 회복하고 평화체제를 굳혀 나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남북교류를 활성화하고, 인도적 지원은 더 말할 것도 없고, 경제협력을 강화해서 남북이 함께 번영하는 길을 찾아나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손 대표는 이것이 민주당이 추구하는 남북관계에서의 새로운 진보의 길이라고 설명했다.


손 대표는 또 야권대통합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였다. 손 대표는 정권교체를 위해 “야권대통합, 민주진보진영의 대통합을 반드시 이룰 것”이라며 “이를 위해서 민주당은 우리 스스로의 혁신을 추진하고, 희생과 헌신의 자세로 통합에 앞장설 것”이라고 역설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