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련, 북한에 핵발전기 제공 (1968. 8. 9)

▲ 대형변압기 <사진:연합>

1968. 8. 9 소련, 북한에 핵발전기(발전량 10만kW, 북창화력발전소에 설치 예정) 제공

북창화력발전소(北倉火力發電所)

평안남도 덕천군 북창읍에 있으며 1986년 전력난을 해소하기 위해 소련의 원조로 착공해 현재는 시설용량 200만 kw로 북한 최대의 화력발전소이다.

1972년, 1976년, 1984년 단계별 공사를 통해 시설용량을 점차 늘려 1972년에는 제1단계로 시설용량 60만 kW, 1976년 시설용량 60만 kW, 1984년 시설용량 40만 kW가 완공됨에 따라 시설용량이 160만 kW로 증가되었다. 그리고 1984년 이후 시설용량을 200만 kw로 확장하는 공사를 시작해 1990년에 완공하였으며 현재에 이른다.

평남 북부의 북창, 안주 일대에서 생산되는 석탄을 주연료로 하며 장안, 인포 등 주변의 크고, 작은 탄광을 통해 연료를 공급한다.

북창읍에는 전기를 많이 사용하는 북창알미늄공장이 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