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무사회, 북한에 우유 보내기 동참

한국세무사회는 5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세무사회관에서 남북평화재단 부설 `함께 나누는 세상’과 협약을 맺고 북한 어린이에게 우유 보내기 운동에 동참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함께 나누는 세상이 이달부터 매월 2차례 컨테이너 한개 분량의 우유와 분유를 북한에 지원하는 운동에 참여하는 것으로 특히 세무사회는 인천항에서 선적되는 첫 출항을 책임지고 주관할 계획이다.


조용근 세무사회장은 “북한 어린이들은 만성적 영양결핍으로 남한 어린이들보다 신장은 16cm, 체중은 16kg이나 작다”면서 “체제의 문제를 떠나 인도적 차원에서 시급히 지원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