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진제강소·김책제철소 제강산업 대표하는 기업소

이번 노동자 임금 100배 가까이 올린 성진제강소·김책제철소·무산광산은 광산과 제강 산업에서 북한을 대표하는 기업소다.


성진제강사업소는 함경북도 김책시에 위치해 있으며 강철과 강선 생산을 주로 담당하고 있다. 북한에서 채굴된 철광석을 이용해 압연강재 및 2차 금속가공제품들을 생산하고 있다. 성진제강소는 20여개의 북한 제강사업소 중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성진제강사업소는 일제 강점기 시절 군수산업에 필요한 철강을 주로 생산했다. 사업소 주변에 무산광산이 있어 철광석의 유입이 수월하고 인근 허천강의 수력자원을 이용할 수 있어 지리적 입지가 좋다. 현재도 성진제강소는 군수 분야 관련해 강철과 강선 등을 주되게 생산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무산광산은 북한 북부내륙지대에서 가장 큰 노천 광업기업소로 수십억 톤의 철광 매장량을 자랑하는 곳이다. 매년 수백만 톤의 철광을 채굴하여 김책제철소와 성진제강소 등으로 보내지며 그 밖에도 북한 내 여러 야금기업소(채굴된 원석에서 금속을 추출하는 기업소)로 보내진다.


함경북도 청진시에 위치한 김책제철연합기업소는 흑색야금연합기업소(원석에서 금속류를 추출하여 가공하는 사업소)로 현대적이고 종합적인 흑색야금기지다. 현재 김책제철연합기업소는 용광로 종합직장과 해탄 종합직장, 강철직장, 내화물직장 등 수십 개의 직장으로 구성된 모체기업소와 대보수사업소, 관수송사업소, 청암광산, 무수광산 등 등으로 이루어진 대규모 철강 사업소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