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먼 유엔사령관 “대한민국 수호 만반 태세 갖춰”

제임스 서먼 한미연합사령관 겸 유엔군사령관은 7일 북한의 정전협정 백지화 선언과 관련, “정전협정은 지난 60년 동안 한반도에서 평화와 안정을 보장해왔다”면서 “정전협정 서명 당사자가 상호 합의에 위배되는 공식 성명을 발표한 데 대해 우려를 표한다”고 말했다.


서먼 사령관은 이날 성명서를 통해 “유엔군사령관으로 본인은 정전협정을 이행해야 할 전적인 책임이 있다”며 “정전협정의 성공적인 이행은 대한민국을 강력한 민주주의 국가로 성장하는 기반이 됐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북한의 군사도발 위협에 “우리는 대한민국을 수호하기 위한 만반의 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