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키 “핵신고서 핵무기 배제에 불만”

북핵 6자회담 일본 측 수석대표인 사이키 아키다카(齊木昭隆)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은 10일 “북한이 중국에 제출한 핵 신고서에 핵무기가 포함돼 있지 않아 불만스럽다”고 말했다.

사이키 국장은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첫날 6자 수석대표 회담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핵 신고서가 정확한 것인지에 대해 의문을 갖고 있다”면서 이같은 불만을 표출했다.

그는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에 대한 구체적인 진전이 있을 때까지 대북 에너지 지원에 불참하고 있는 자국의 입장도 설명했다.

사이키 국장은 이날 회담에서 “참가국들은 6자회담의 틀 안에서 각국의 의무 이행을 모니터하는 체계를 구축해야 하는 필요성에 기본적으로 의견 일치를 봤다”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