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드 방어 체계로 北미사일 요격 충분히 가능해”

고고도미사일 방어체계인 사드(THADD)가 유사시 북한 미사일 방어에 효과적일 수 있다는 분석이 제기됐다.

김성걸 한국국방연구원(KIDA) 연구위원은 12일 홈페이지에 올린 현안 논문에서 “최근 시어도어 포스톨 메사추세츠공과대학(MIT) 교수 등 미국 군사전문가들이 북한 미사일은 공중회전(tumbling)으로 인해 사드 요격이 어렵다는 주장에 동의할 수 없다”면서 “북한이 지난해와 올해 시험 발사한 미사일 가운데 공중회전을 보인 미사일은 없다”면서 지적했다. 

이어 김 연구위원은 “지난 1991년 걸프전 당시 이라크가 사용한 ‘알 후세인’ 미사일의 경우 공중회전으로 요격이 어려웠지만 북한의 미사일의 경우 기능적으로 미사일의 비행자세를 안정적으로 유지하기 때문에 요격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그는 “북한 미사일이 ‘가짜 탄두(decoy)’를 사용해 요격이 어렵다는 주장이 있는데 실제로 북한은 미사일에 가짜 탄두를 사용하지 않고 있다”고 반박했다.

그는 또 “북한이 미사일에 가짜 탄두를 탑재해도 레이더 식별에는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