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무장지대 산불 이틀째…소강상태

동부전선 비무장지대에서 산불이 발생해 이틀째 타고 있다.

13일 관할지역 군부대 등에 따르면 지난 12일 오후 2시께 동부전선 고황봉 전방 비무장지대 북측지역에서 연기가 관측된 산불이 이틀째 번지고 있다.

밤 사이 불꽃까지 관측된 이 산불은 긴 띠를 형성, 동쪽 방향으로 진행하며 다소 강한 바람의 영향을 받은 13일 오후 한때 관측되는 연기 양이 다소 많아지는 등 확산되는 기미를 보이기도 했다.

그러나 산불은 오후 들어 소강상태를 보이면서 여러 곳으로 분산되고 있으며 이 가운데는 군사분계선 남측지역까지 일부 넘어 온 것도 있으나 철책까지는 여전히 상당한 거리를 남겨두고 있는 상태다.

해당지역 군부대는 밤 사이 바람의 영향으로 산불이 커질 우려도 배제할 수 없는 만큼 철책 주변에 살수차를 배치하고 진화병력을 대기시키는 산불에 대한 감시를 강화하고 있다.

산림청도 대형진화 헬기 1대를 고성군 죽왕면 가진리에 전지배치 했으며 고성군도 임차한 산불진화 헬기를 출동 대기시키는 등 만약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