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6.15시대는 김일성 유훈의 결실”

민족의 통일운동사에 획기적인 국면을 열어 놓은 6.15 통일시대의 탄생은 김일성 주석의 조국통일 유훈을 빛나게 실현하는 과정에서 이룩된 고귀한 결실이라고 북한 노동당 기관지인 노동신문이 6일 주장했다.

노동신문은 이날 개인 필명의 논설에서 이같이 주장하고 “전체 인민들은 수령님(김일성 주석)의 조국통일 유훈을 실현하기 위한 투쟁을 더욱 힘차게 벌여 나감으로써 뜻깊은 올해에 자주통일 운동에서 새로운 전환적 국면을 열어놓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논설은 “수령님께서 하나의 조선 노선과 통일노선을 내놓으시고 시종일관 이를 견지해 왔다”면서 “특히 (김일성 주석이 내놓은) 조국통일 3대원칙과 전민족대단결 10대강령, 고려민주연방공화국 창립방안은 가장 올바른 조국통일 원칙과 방도를 천명한 것”이라고 말했다.

논설은 “수령님의 주체적인 조국통일 사상과 노선은 우리 민족의 화해와 자주통일을 위한 투쟁에서 영원한 승리의 기치로 되고 있다”면서 “수령님께서 남기신 그 고귀한 유산이 있어 우리 인민은 유례없는 시련과 난관을 과감히 이겨내고 조국통일투쟁을 승리적으로 벌여올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