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수재민 도와요”

3일 인천항에서 국제구호단체 한국JTS 회원들이 북한 수해 구호품을 실은 선박의 출항식을 갖고 있다. JTS는 라면과 밀가루, 의류 등 모두 1억여원 상당의 물품을 폭우 피해가 컸던 평안남도 양덕군 수재민들에게 보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