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미사일 발사하면 모두에게 불행”

열린우리당 김근태(金槿泰) 의장은 19일 북한의 대포동 2호 미사일 발사 움직임과 관련, “미사일 발사는 있을 수 없고, 모두에게 불행한 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의장은 이날 영등포 당사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지금은 매우 중요한 시기인데 시계 바늘을 6.15 공동선언 이전으로 되돌려선 안된다”며 “한반도는 물론, 전세계가 미래를 향한 동력을 잃을 수 있다”고 지적했다.

김 의장은 또 “지금 중요한 것은 대화를 통해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라며 “북한은 6자회담에 돌아와 북한이 느끼고 생각하는 바를 국제사회에 설명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한길 원내대표도 북한에 대해 “세계 평화와 한반도 평화에 역행하는 어떠한 결정도 북한에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