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러시아 화물선 5일째 억류

북한이 러시아 화물선과 선원 10여명을 5일째 억류하고 있는 것으로 뒤늦게 밝혀졌다.

22일 러시아의 아무르 선사에 따르면 이 선사 소속 화물선 옴스키-22호가 지난 17일 북한 무수단곶 근처 해상에서 북한 당국에 나포돼 현재 김책항에 억류돼있다.

나포 당시 옴스키-22호는 자동차와 건축자재 등을 싣고 부산항을 출발해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로 항해하던 중이었으며 선원 15명이 승선해 있었다.

선사 측은 당시 옴스키-22호가 악천후로 불가피하게 북한 영해로 진입했지만 북한 당국에 배의 위치와 항로, 항속 등을 지속적으로 통보하는 등 항해 규정을 위반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러시아 대사관은 지난 20일 북한 당국의 허가를 받아 김책항에서 억류된 선원들과 접촉하는 등 선원들의 조기 송환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