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대표단 아프리카 순방

북한의 양형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이 이끄는 북한 대표단이 아프리카 국가들을 방문하기 위해 15일 평양을 떠났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이날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그러나 방문 국가와 목적, 일정 등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양 부위원장은 지난해 1월 20일부터 2월 12일까지 우간다, 나이지리아, 기니, 세네갈 등을 순방한 바 있다.

그는 나이지리아 방문 당시 아티쿠 아부바카르 부통령에게 미사일 기술 제공을 제의한 것으로 전해지면서 관심을 끌기도 했다.

이에 앞서 양 부위원장은 2002년 8월 27일부터 9월 10일까지 북한 대표단을 이끌고 나미비아와 앙골라,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3개국을 방문했다.

한편 이날 공항에는 김영대 최고인민회의 상임위 부위원장과 우둥허(武東和) 북한 주재 중국 대사 등이 나와 전송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