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美, 유독 우리 미사일만 걸고들어”

북한 노동신문은 2일 “미국은 현재 세계 여러나라들이 미사일을 개발하거나 발사를 진행하는데 대해 일절 상관하지 않으면서 유독 우리의 자위적인 미사일 발사훈련만을 걸고 들며 소동을 피우고 있다”고 주장했다.

노동당 기관지인 노동신문은 이날 기명논평에서 남한이 북한의 후방 미사일 기지를 타격할 수 있는 사거리 500㎞의 크루즈 미사일을 개발한 것에 대해 “민족의 머리 위에 전쟁참화를 들씌우려는 엄중한 범죄행위”라고 비판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신문은 “이성적인 사고력을 가진 사람이라면 미사일 문제에서의 미국의 이중기준 적용이 얼마나 부당한 것인가를 알 수 있을 것”이라며 “미국이 남조선의 미사일 개발은 묵인.조장하면서도 우리의 미사일 발사는 허용할 수 없다고 하는 것은 날강도적인 이중기준”이라고 지적했다.

신문은 “우리 공화국이 미국과 남조선 당국의 전쟁책동이 날로 엄중해지고 있는데 대처해 자위적 조치를 취하는 것은 백번 정당하다”며 “미국은 조선반도(한반도)에서 군사적 대결과 전쟁 위험을 격증시키는 부당한 이중기준 적용과 군비경쟁 책동을 당장 그만두어야 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