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WFP에 식량지원 요청할 것

북한은 세계식량계획(WFP)에 어린 아동과 임산부들을 위한 지원을 공식 요청할 것이라고 WFP 대변인이 22일 밝혔다.

수개월전 국제기구의 긴급 식량지원을 중단할 것을 요구한 바있는 북한은 23일 로마의 WFP 본부에서 열리는 회합에서 이러한 지원을 요청할 것이라고 안테아 웹 WFP 대변인은 밝혔다.

북한은 지난해 여름 국제지원단체들에 대해 긴급 인도적 지원을 2005년말까지 중단할 것을 요구했으며 WFP는 이러한 요구에 따랐다고 웹 대변인은 전했다.

북한은 긴급 원조를 개발지원으로 전환해줄것을 요청했는데 웹 대변인은 23일 있을 북한측의 요구가 개발지원으로 간주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북한측의 요구가 받아들여질 경우 190만명의 아동과 임산부들에게 2년간 영양강화식품이 공급될것이며 아울러 북한내 공장들이 죽과 국수등을 자체 생산할 수있도록 지원이 제공될 것이라고 대변인은 덧붙였다./로마=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