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AFC 챌린지컵 우승…2015 아시안컵 본선 진출

북한 축구 대표팀이 2012 아시아축구연맹(AFC) 챌린지컵에서 2연패를 달성하며 2015년 호주 아시안컵 출전권을 획득했다.


북한은 19일(현지시간) 네팔 카트만두 다쉬라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투르크메니스탄과의 결승에서 2-1로 역전승했다.


전반 2분 만에 선제 실점을 내주며 끌려간 북한은 전반 36분 정일권의 동점골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후반 42분 다비드 사르키소프의 파울로 얻어낸 페널티킥을 장송혁이 깨끗하게 성공시키며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북한은 필리핀, 타지키스탄, 인도와 속한 조별리그 B조 3경기부터 팔렌스티안과의 준결승, 그리고 결승까지 5전 전승 12득점 1실점하는 수준높은 경기를 펼쳤다.


이에 따라 북한은 챌린지컵 우승팀 자격으로 2015년 호주 아시안컵에 직행했다. 2011년 카타르 아시안컵에 이은 2회 연속 출전이다. 지난 대회에선 이란, 이라크, 아랍에미리트와 D조에 속해 1무 2패하며 조별리그에서 탈락했다.


한편 2015년 1월 5~27일 호주 8개 도시에서 열리는 제 16회 아시안컵은 16개팀이 참가해 자웅을 겨룬다. 지금까지 호주(개최국), 일본(2011 아시안컵 우승), 한국(2011 아시안컵 3위), 북한이 진출권을 얻었다. 나머지 12개팀은 2014년 AFC 챌린지컵(1팀)과 아시안컵 예선(11팀)을 거쳐 결정난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