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헬리콥터 1대 탑재가능한 함대 2척 건조”

북한이 프리깃함 2척을 새로 건조했다. 이 프리깃함은 헬리콥터 1대를 탑재할 수 있는 것으로 우리 군의 잠수함에 대응하고 어로작업을 보호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미국 존스홉킨스대 국제관계대학원(SAIS) 산하 한미연구소가 운영하는 북한 웹사이트인 ’38노스’는 15일(현지시간) 최신 위성사진을 분석해 이같이 전했다.

38노스는 프리깃함은 길이 76m, 너비 11m로 크기가 동일한 것으로 추정되며 대잠수함 로켓발사기를 탑재한 것으로 보이며 지난 12월과 1월의 위성사진에서 관측됐다고 밝혔다.

이어 프리깃함이 서해안 남포항의 조선소와 동북부 나진항의 조선소에 각각 정박해 있으며, 이미 취역해 활동준비 태세를 갖췄는지는 확실하지 않지만 함대 작전에 투입될 수 있기까지는 여러 해가 걸릴 것으로 38노스는 예상했다.

또한 북한이 경제 및 산업활동의 부진과 국제사회의 제재조치에도 불구하고 25년 만에 최대 규모의 수상전투함인 프리깃함을 건조했다고 덧붙였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