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주민 1명 서해로 귀순

북한 주민 1명이 귀순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의 한 관계자는 1일 “오늘 아침 북한 주민 1명이 무동력선인 전마선을 타고 서해에서 남쪽으로 내려왔다”면서 “해군 고속정이 긴급 출동해 이 선박을 예인했다”고 밝혔다.


30대 남성인 북한 주민은 군.경 합동심문조의 심문 과정에서 귀순 의사를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관계자는 “합동심문조가 탈북 경위와 탈북 경로, 북한 실상 등에 대해 심문하는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달 8일 오전에도 서해 백령도 해상 북쪽에서 북한 남성 1명이 스티로폼 여러 개와 나무를 덧댄 것을 타고 남하해 귀순의사를 표명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