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7일>북한 전역 종일 구름 낌

기상청은 북한이 대체로 흐리고, 평안북도와 함경남북도동해안지방은 오전까지 비(강수확률 60~70%)가 오는 곳이 있을 것이라고 예보했다. 또한, 황해도지방은 밤부터 비(강수확률 60~70%)가 올 것이라고 발표했다.


북한은 태풍 무이파의 영향으로 많은 수증기가 유입되면서 내일(8일)까지 황해도와 평안남북도지방에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30mm 이상의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을 전망이다.


낮 최고기온은 23도에서 32도로 어제와 비슷할 전망이다.


▣ 예상 강수량(7일 11시부터 8일 24시까지)


▲ 평안남북도, 황해도, 함경남북도: 40~100mm


▣ 다음은 기상청이 예보한 도시별 날씨와 최고기온


▲평양 : 종일 구름 낌, 31℃
▲신의주 : 종일 구름 낌, 30℃
▲중강 : 종일 구름 낌, 27℃
▲개성 : 맑다가 구름 낌, 29℃
▲해주 : 종일 구름 낌, 30℃
▲청진 : 종일 구름 낌, 23℃
▲함흥 : 종일 구름 낌, 26℃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