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영상물 인터넷 서비스 ‘북한TV’

영상 전문사이트 판도라TV는 15일 국내 최초의 온라인 북한 영상 서비스인 ‘북한TV(pandora.tv/ch615)’를 개설했다고 밝혔다.

판도라TV는 북한 IT(정보기술) 기업 ‘조선륙일오편집사’와 콘텐츠 독점 제휴를 맺고 이 회사에서 제작한 ‘북한뉴스’, ‘기획방송’, ‘사람들’, ‘그 곳에 가고 싶다’, ‘문화스페셜’, ‘영상이 있는 음악’ 등 다양한 영상 콘텐츠를 제공하게 된다.

조선륙일오편집사는 김일성종합대학과 김책공업종합대학 졸업생 100여명이 주축이 돼 설립한 IT 기업으로 다양한 영상 프로그램과 플래시 애니메이션, 게임 등을 제작하고 있다.

판도라TV는 취재요청 코너를 둬 한국 네티즌들의 취재 요청을 접수하고 이 내용에 따라 조선륙일오편집사가 실제 취재한 영상도 제공할 계획이다.

그간 우리 국민이 지상파 TV의 북한 정보 프로그램 등 극히 제한적인 채널을 통해 북한의 영상을 접해 왔으나 이번 북한TV 채널 개설로 많은 사람들이 영상을 통해 북한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판도라TV는 설명했다.

판도라TV는 이번 북한TV 개설을 위해 통일부로부터 남북사회문화협력사업자 승인을 받았으며 통일부의 사전 심의를 거친 콘텐츠만 서비스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