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보위부, 외국 정보요원 스파이혐의로 체포

북한 국가안전보위부는 5일 북한 군사시설을 염탐하던 외국 정보요원들을 체포했다고 말했다..

리수길 북한 국가안전보위부 대변인에 따르면 이들은 북한의 주요 군사시설에 관한 공식문서 및 정보를 수집하고 북한 주민들에게 민주주의와 자유 이념을 설파한 혐의를 받고 있다. 보위부는 또 이들의 활동을 돕던 북한 주민들도 체포했다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현장에서 정보를 전송 중이던 첩보원들을 체포했으며 이들은 북한법에 따라 처벌될 것”이라면서 “이들은 디지털 카메라, 핀홀카메라(소형 몰래카메라) 등 다양한 첩보도구를 이용해 임무를 수행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들의 국적과 인원수, 체포장소, 시간 등은 알려지지 않았다.

이 대변인은 “북한에 대한 적들의 첩보활동이 강화되고 있다”면서 “그들의 목표는 사회주의와 북한정권을 전복시키는 것이지만 북한 주민들과 보위부는 이에 대한 경계를 늦추지 않고 있다”고 강조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