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미국 침략책동 대처 전투동원태세 견지”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와 중앙군사위원회, 국방위원회,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내각은 16일 김정일 국방위원장에게 65회 생일을 맞아 공동명의의 축하문을 전달하고 미국의 침략책동에 대처하기 위해 전투동원태세를 견지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이들 기관들은 축하문에서 “전체 인민군 장병과 인민은 미제의 침략책동에 대처해 만단의 전투동원태세를 견지할 것”이라며 “적들이 감히 전쟁의 불을 지른다면 선군혁명의 폭풍우 속에서 다진 잠재력을 총동원해 침략자들을 무자비하게 격멸소탕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이어 “경제사업과 인민생활에서 획기적인 전환을 이룩함으로써 온 나라가 흥성거리게 하고 사회주의승리의 만세소리가 더 높이 울려퍼지게 하겠다”며 “민족 최대의 경사가 겹친 뜻 깊은 올해를 사회주의 조선의 새로운 번영의 연대가 펼쳐지는 위대한 변혁의 해로 빛내겠다”고 강조했다.

기관들은 “우리 군대와 인민은 백두의 천출명장 김정일 동지를 모신 조선 민족이 제일이라는 긍지와 자부심을 지니고 민족의 슬기와 영예를 만방에 떨치며 선군조선의 최전성기를 펼쳐나가겠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