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대북전단 향해 고사총 수발 발사…軍, 대응사격

북한이 10일 오후 우리 측 민간단체가 북측으로 날린 대북전단을 향해 공중으로 고사총(14.5㎜) 수발을 발포했다. 이에 우리 군도 K-6 기관총 40여발을 쏘며 대응 사격했다.

국방부는 이날 “북한이 오후 3시 55분쯤부터 발사한 총탄 수발이 민통선 일대 우리 군 부대 주둔지와 경기도 연천군 일부 지역에 떨어졌다”고 밝혔다. 국방부에 따르면 아직까지 우리 측 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우리 군은 총탄이 떨어진 현장을 확인하고 오후 5시 30분부터 경고방송에 이어 5시 40분께부터 북한군 GP 일대에 K-6 기관총 40여 발의 대응 사격을 가했다.  

북한은 지난달부터 각종 선전 매체를 동원해 “대북전단을 보낼 경우 원점을 초토화하겠다”고 위협해 왔다.

북측의 위협에도 일부 탈북자 단체들은 노동당 창건기념일인 이날 120여만 장이 담긴 20여개 풍선을 날렸다.

한편 우리 군은 경기도 연천군 일대에 ‘진돗개 하나’를 발령해 만약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