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남자축구 베트남에 2-0 승리, 8강행

북한이 2010광저우 아시안게임 남자축구에서 베트남에 2-0 승리를 거두고 8강행을 확정했다.


북한은 16일 광저우 유슈산 스타디움에서 열린 16강전에서 두 명이 퇴장당한 베트남을 상대로 슈팅수 22대 3의 일방적인 경기를 펼치며 여유있는 승리를 거뒀다.


북한은 2명이 퇴장 당한 베트남을 상대로 시종 우세한 경기를 펼쳤다. 하지만 ‘골 결정력’ 부족이라는 문제를 안게됐다. 


북한은 전반 35분 최금철이 선제골을 터드려 경기를 앞서 나갔다. 반면 베트남은 전반 인저리타임에 선수 1명이 퇴장당한데 이어 후반시작 1분 만에 또 선수 1명이 퇴장 당하면서 9대 11의 어려운 경기를 이어 갔다.


북한은 베트남을 지속적으로 밀어 붙인 끝에 후반 인저리타임 북한의 최명호가 페널티킥 추가골을 성공시켜 경기를 마무리 했다.


북한은 이날 승리함으로써 준결승전에서 한국과 리벤지를 가질 확률이 높아졌다. 한국은 조별리그에서 북한에 0-1로 패한 바 있다


북한과 한국은 오는 19일로 예정된 8강전에서 각각 아랍에미리트연합과 우즈베키스탄을 상대로 나란히 승리하면 4강전(23일)에서 이번 대회 두 번째 남북대결을 펼치게 된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