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그림보니 가보고 싶네요”

21일 오전 충북대병원 1층 복도에 마련된 ‘북한그림 전시회’에서 병원을 찾은 시민들이 북한 정창모 화백의 ‘백목련’을 감상하고 있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