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개성공단 3개 분과위 13, 14일 개최 통보

북한이 개성공단 남북공동위원회 산하 3개 분과위원회를 오는 13, 14일에 열자고 8일 우리 측에 제의했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북한이 3개 분과위원회를 13, 14일에 나눠서 개최하자는 답변을 우리 측에 보내왔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통일부는 13, 14일 이틀간 출입체류 분과위, 투자보호관리운영 분과위, 국제경쟁력 분과위 등 3개 회의는 열기로 했다.


그러나 북한은 3통(통신·통관·통행) 관련 ‘분과위’ 개최 여부 등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이 당국자는 “3통 분과위 날짜는 아직 잡히지 않고 있다”면서 “북측이 답변하지 않고 있는 3통 분과위도 조속히 개최하자고 촉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통일부는 앞서 지난 6일 분과위원회의 조속한 개최를 촉구하는 통지문을 북한에 전달한 바 있다.


남북은 개성공단 발전적 정상화를 합의하면서 3통문제와 개성공단 국제화 관련 논의를 이어가기로 했지만 북측의 일방적인 연기로 3통문제와 국제화 문제 관련 회의가 열리지 않고 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