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인권국제대회 12월 9일 서울서

북한인권국제대회가 12월 9일 서울에서 개최된다.

북한인권국제대회 준비위원회는 21일 국내 북한인권 관련 NGO와 미국 프리덤하우스 등 국내외 단체들이 12월5일부터 11일까지를 북한인권주간으로 선포하고 다채로운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리는 국제회의는 북한인권 개선을 위해 활동 중인 국내외 인사들이 참가한 가운데 ‘지도자 회의’와 ‘북한인권개선전략 토론’, ‘NGO 대회’ 등 3개 세션으로 나눠 진행된다.

또 10일에는 이화여대에서 대학생 국제회의를, 서울 청계광장에서 콘서트를 각각 개최한다.

인권주간에는 시청 앞 서울광장에서 북한인권사진 전시회도 함께 열린다.

준비위측은 넬슨 만델라 전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통령과 미국의 전직 대통령 등 인권을 대표하는 국내외 인사들을 행사에 초청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번 대회 공동대회장은 이인호 명지대 석좌교수와 유세희 바른사회시민회의 공동대표가 맡았고 공동집행위원장은 강철환 북한민주화운동본부 대표, 신지호 자유주의연대 대표, 구재회 프리덤하우스 북한인권국장, 김영호 성신여대 정외과 교수 등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