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이탈리아 국교수립 -G7국가로는 첫 수교(2000.1.04)

2000년 1월 4일, 북한과 이탈리아 양국은 대사급 외교 관계를 수립했다. 북한은 1월 5일에‘조선과 이탈리아 공화국 사이의 외교관계 설정에 관한 공동보고’를 통해 “조선과 이탈리아 공화국은 자주권의 상호 존중과 평등의 원칙에서 대사급 외교관계를 설정하기로 결정했다”고 조선중앙방송을 통해 밝혔다.

북한은 이탈리아와 지난 77년 7월‘무역대표부 상호 설치에 관한 협정’을 체결했을 뿐 별다른 움직임을 보이지 않아 왔으나 양국간 대사급 외교관계를 수립함에 따라 유럽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하게 되었으며 전세계 135개국과 국교를 정상화했다.

이탈리아 외무부도 성명에서 “우리는 북한과 대사급 외교관계를 수립했다”면서 람베르토 디니 외무장관과 로마에 있는 유엔식량농업기구(FAO)에 파견된 북한대표가 만나 합의서를 교환했다고 밝혔다. 이탈리아 외무부는 또한 중국 베이징 주재 대사가 북한 대사를 겸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탈리아는 이로써 스웨덴, 핀란드, 포르투갈, 덴마크, 오스트리아에 이어 북한과 수교하는 여섯 번째 유럽연합(EU)회원국이 됐으며 서방선진 7개국(G7)중에서는 처음으로 북한과 수교했다.

The DailyNK 자료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