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대표단, 중국 정협주석 면담

중국을 방문중인 북한 조국통일민주주의전선 중앙위원회 대표단이 21일 자칭린(賈慶林) 중국 정협 전국위 주석 겸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과 면담했다고 신화통신이 이날 보도했다.

자 주석은 김완수 서기국장을 단장으로한 북한대표단과 만난 자리에서, 새로운 세기에 들어선 이래 양국 관계가 계속 양호하게 발전하고 있다면서 양국 고위층의 왕래가 빈번해지고 경제.무역 협력이 계속 확대되고 있으며 기타 영역의 교류.협력도 날로 활발해지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새로운 정세하에서 양국이 “전통계승, 미래지향, 선린우호, 협력강화”의 정신에 입각하여 계속적인 상호 존중과 신뢰로 각 영역의 교류.협력을 심화시키자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김완수 서기국장은 현재의 양국 관계가 양호한 발전단계에 들어서고 각 방면의 우호.협력도 계속 진전되고 있다면서 후진타오 중국 국가주석이 멀지 않아 북한을 공식 우호방문하는 것은 양국간의 우호.협력관계를 더욱 공고하게 하고 발전시킬 것이라고 화답했다.

20일 베이징에 도착한 북한 대표단은 앞서 류옌둥(劉延東) 정협 부주석 겸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통전부장과도 면담했다./베이징=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