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軍 ‘얼룩무늬 군복’ 착용…기습 침투 준비?

군 당국이 최근 북한군 전방사단의 일부 병력들이 우리 국군과 같은 얼룩무늬 전투복을 착용한 것을 식별한 것으로 알려졌다. 


군의 소식통은 28일 “북한군 전방사단의 병력들이 얼룩무늬 전투복을 착용하고 있는 것이 올해 처음 식별됐다”면서 “전방의 특수전 병력들이 얼룩무늬 전투복을 입고 기습 침투에 대비하는 훈련을 하는 것으로 판단 된다”고 말했다.


소식통은 “우리 군이 디지털 무늬 전투복을 조기에 일선부대에 지급하려는 것도 북한군의 이런 특이동향과 무관치 않다”고 덧붙였다.


한편 군은 특수전사령부에 이미 디지털무늬 전투복을 보급 완료했으며 내년 후반기부터 전방부대에 보급을 시작할 계획이나 이를 조기에 마무리하기 위한 방안을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