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측 CIQ 신축건물 본격가동

개성공단으로 통하는 길목에 위치한 북측 통행검사소(CIQ.출입사무소) 신축건물이 22일부터 본격 가동됐다고 개성공단지구관리위원회가 23일 밝혔다.

새로 지어진 북측 통행검사소는 연면적 905평, 2층 건물로, 약 40억원 가량의 공사비가 투입된 것으로 알려졌다.

개성공단지구관리위원회 관계자는 “신축된 북측 CIQ 건물이 본격 가동됨에 따라 연간 170만명에 이르는 출입자 지원을 하게 되었다”면서 “남북간 신속하고 원활한 통행을 보장하는 첫 걸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