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중 경제기술협조 협정 조인

북한과 중국은 28일 경제기술협조에 관한 협정을 평양에서 조인했다고 이날 조선중앙통신이 전했다.

통신에 따르면 이날 조인식에는 김 국방위원장과 후진타오(胡錦濤) 중국 국가주석이 참석한 가운데 양국 정부를 대표해 림경만 무역상과 중국 랴오샤오치廖曉淇) 상무부 부부장이 협정문에 서명했다.

조인식에는 북측에서 박봉주 내각 총리를 비롯해 최태복 노동당 중앙위원회 비서, 강석주 외무성 제1부상, 박남기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장, 김양건 국방위원회 참사 등이 참가했다.

중국 측에서는 왕강(王剛) 당 중앙서기처 서기, 왕자루이(王家瑞) 대외연락부장, 리자오싱(李肇星) 외교부장, 당 중앙정책연구실 왕후닝(王호< 삼水+扈 >寧) 주임 등이 배석했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