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 북핵신고 검증 비공개 합의”

북미 양국은 북핵 신고에 대한 정밀 검증에 합의했다고 익명을 요구한 미국 고위 관리가 26일 밝혔다.

북미 양국은 비공개 합의를 통해 미국이 북한의 핵신고 내용을 문서와 인터뷰, 현장 조사 등을 통해 정밀 검증하기로 했다고 익명의 관리가 말한 것으로 AP통신이 보도했다.

미국은 이에 따라 북한이 신고한 플루토늄 수치 등을 다각적인 방법으로 이중 점검할 것이라고 이 관리는 말했다.

일본을 방문 중인 콘돌리자 라이스 미 국무장관도 북한의 핵신고가 완전하고 정확한 것인지 검증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고 믿는다며 “예컨대 북한이 제시한 플루토늄 수치를 검증하기 위해서는 문서도 있지만, 폐수조 등 원자로 핵심 시설에 대한 접근도 기대하고 있다”고 예시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