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시, 이명박 당선자에 금명 축하 전화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은 한나라당 이명박 후보의 대통령 당선이 최종 확정되는대로 이 후보에게 전화를 걸어 당선을 축하하고 한미관계의 새로운 발전을 다짐할 것으로 19일 알려졌다.

부시 대통령은 이번 전화 통화에서 이 후보의 당선을 축하하면서 최근 진전을 보이고 있는 북한 핵프로그램 폐기를 위한 한미 양국간 긴밀한 협의의 필요성을 강조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부시 대통령은 특히 북한이 완전한 핵프로그램 신고와 핵폐기 약속을 이행해야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와 북미관계 정상화가 이뤄질 수 있다는 점을 거듭 확인할 것으로 알려졌다.

워싱턴의 한 소식통은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전례에 비쳐볼 때 부시 대통령이 이 당선자에게 가급적 이른 시일내 미국을 방문해 줄 것을 요청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