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5개 야당 “남북화해 협력에 적극 나서야”

부산지역 5개 야당 대표는 14일 오전 10시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현 정부는 6.15공동선언 정신으로 돌아가 남북화해와 협력에 적극 나서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이번 지방선거 결과는 대북대결정책과 4대강 사업을 추진하는 현 정부에 대한 국민의 준엄한 심판”이라며 “선거 직후 자행된 6.15부산본부 사무실, 관계자 압수수색 및 소환장 발부는 공안탄압에 다름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들은 이어 “정부가 정책기조 전환은 물론 통일부, 국정원 등 관련 기관에 대한 대대적인 인적쇄신을 단행해야 한다.”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