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턴 “북 6자회담 복귀만으로는 불충분”

존 볼턴 유엔 주재 미국대사는 31일(현지시각) 북한의 6자회담 복귀만으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채택한 대북 제재결의가 바뀌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볼턴 대사는 이날 안보리 회의에 앞서 크리스토퍼 힐 국무차관보가 “실질적인 진전”을 희망한다고 분명히 언급했다고 전하면서 단순한 북한의 6자회담 복귀로는 안보리 제재결의가 변경되기에 불충분하다고 말했다.

그는 조기 개최에 대한 합의가 있었지만 6자회담 일정이 아직 확정된 것도 아니기 때문에 회담이 열릴 지와 열린다면 어떤 결과가 나올 것인지를 지켜볼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