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탈북자 9명 서울로 출발

정치적 망명을 요청하며 베트남 하노이의 덴마크 대사관에 머물러온 북한 주민 9명이 20일 서울로 출발했다고 베트남 외교 소식통이 밝혔다.

익명을 요구한 이 소식통은 “탈북자 9명이 오늘 아침 덴마크 대사관을 떠났으며 현재 하노이 노이바이 국제공항에서 체크인 절차가 진행 중”이라며 “이들은 싱가포르를 거쳐 서울로 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베트남 주재 덴마크 대사관이나 한국 대사관은 이와 관련해 어떤 공식 입장도 내놓지 않고 있다.

이들 탈북자 9명은 지난달 24일 망명을 요청하며 하노이 주재 덴마크 대사관에 진입한 것으로 알려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