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악관, 리처드슨 주지사 방북 발표

미국 백악관은 빌 리처드슨 뉴멕시코주 주지사가 오는 8-11일 민간 대표단을 이끌고 북한을 방문할 것이라고 3일 발표했다.

데이너 페리노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성명을 통해 “리처드슨 주지사와 앤서니 프린시피 전 보훈처장관이 북한의 초청으로 민간 양당합동 대표단을 이끌고 북한을 방문한다”며 이번 방문은 “(한국전) 실종 미군의 유해 반환을 촉진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리처드슨 주지사의 이번 북한 방문에는 “대표단을 지원하고 기술 자문을 제공하기 위해 소수의 미국 관리들이 동행할 것”이라고 백악관은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