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악관 “北 합의어기면 대북제재 유효”

미국 백악관은 13일 북한 핵문제 타결과 관련, “획기적인 이번 합의는 북한과 한반도의 비핵화를 향한 매우 중요한 첫 조치(a very important first step)”라고 환영했다.

토니 스노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이같이 밝히고 “그러나 북한이 합의사항들을 준수하지 않으면 그들이 원하는 혜택들을 얻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노 대변인은 특히 “만약 북한이 이번 합의를 어길 경우 국제사회의 대북 제재 위협은 여전히 유효한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