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북 힐 차관보 “북한과 좋은 대화 나눴다”

북핵 6자회담 미국측 수석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차관보가 5일 2박3일 간의 북한 방문 일정을 마치고 평양을 출발했다.

주중 미국대사관은 이날 “힐 차관보가 베이징 케리센터호텔에 여장을 풀고 저녁식사를 마친 다음 오후 8시30분(현지시각)께 기자들과 만나 방북 결과를 설명한다”고 밝혔다.

힐 차관보는 군용기 편으로 베이징에 도착, 이날 오후 중국측 수석대표이자 6자회담 의장인 우다웨이(武大偉) 외교부 부부장과 만나 방북 결과를 설명할 예정이다.

그는 이와 함께 차기 6자회담 수석대표 회담 일정도 협의할 것으로 알려져 북한의 신고서 제출 및 6자회담 수석대표 회담 개최 일정이 윤곽을 드러낼 것으로 보인다.

힐 차관보는 평양을 출발하기에 앞서 공항에서 중국 신화통신 평양 주재 특파원과 만나 “북한 당국자들과 좋은 대화를 나눴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