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북 유엔 대북특사, 김영남 면담

북한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은 11일 평양 만수대의사당에서 유엔 사무총장 특사인 린 파스코 유엔 사무국 정무담당 사무차장 일행을 만나 담화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이날 전했다.


통신은 또 별도 기사에서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의 이름을 언급하지 않은 채 유엔 사무총장이 김정일 국방위원장에게 구두친서와 선물을 보내왔다며 파스코 특사가 이를 김영남 상임위원장에게 전달했다고 밝혔다.


통신은 반 사무총장의 구두친서와 특사와 김 상임위원장 간 면담 내용은 소개하지 않았다.


이날 회동에는 박길연 외무성 부상과 제롬 소바주 유엔상주조정자 겸 유엔개발계획(UNDP) 상주대표가 배석했다.


또 파스코 특사 일행은 이날 김책공업종합대학 전자도서관과 평양어린이식료품공장 등을 참관했으며 국립교향악단의 공연을 관람했다고 조선중앙방송이 전했다.


지난 9일 방북한 파스코 특사는 10일 박의춘 외무상을 면담했으며, 12일까지 방북 기간 북측 고위인사들과 만나 북핵 문제와 대북 인도적 지원 등을 포함한 다양한 현안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