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대표 내일 후진타오 주석 면담

중국을 방문중인 한나라당 박근혜(朴槿惠) 대표가 24일 오후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후진타오(胡錦濤) 중국 국가주석을 만나 북핵문제를 비롯한 관심사를 논의한다.

한나라당 전여옥(田麗玉) 대변인은 23일 “아직 최종 확정은 되지 않았지만 내일 오후 후 주석과의 면담이 이뤄질 가능성이 매우 높다”면서 “내일 오전 중 면담 일정이 최종 확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 대표는 후 주석과의 면담에서 북핵문제에 대한 나름대로의 입장을 전달하고중국이 보다 적극적으로 북한 설득에 나서줄 것을 요청할 방침이다.

이에 앞서 박 대표는 방중 첫날인 이날 오후 왕자루이(王家瑞) 공산당 대외연락부장과 탕자쉬안(唐家璇) 외교담당 국무위원을 잇따라 만나 북핵문제를 비롯한 현안을 논의했다.

박 대표는 또 중국의 실리콘밸리로 불리는 중관춘(中關村)을 방문, IT(정보기술) 산업을 비롯한 중국의 첨단산업 육성 정책 등을 살펴봤다./베이징=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