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0.1%의 가능성까지 대비할 대책 마련”

한나라당 박근혜 비상대책위원장은 19일 북한 김정일의 사망과 관련 “이런 때일수록 모든 시나리오를 염두해 두고 0.1%의 가능성까지 대비할 수 있는 물샐 틈 없는 대책을 준비해야한다”고 밝혔다.


박 비대위원장은 이날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제14차 전국위원회에서 비대위원장에 선출된 직후 수락연설을 통해 “놀라고 걱정하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정부에서 많은 대비를 해왔기 때문에 큰 변화는 없을것이라고 생각된다”면서도 “국가안보 차원에서 정파를 초월한 초당적 협력이 필요한 때다”라고 말했다.


박 비대위원장은 전국위 직후 국회 당 대표최고위원실에서 원내대표단과 관련 상임위원장 및 한나라당 간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국가안전비상대책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