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통 화성協, 금강산 방문 취소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경기도 화성시협의회가 북한 핵실험 강행과 관련, 당초 예정했던 자문위원들의 금강산 방문계획을 전격 취소했다.

민주평통 화성시협의회는 10일 오전 화성시청 사무실에서 홍석창 회장을 비롯, 임원 6명이 참석한 가운데 긴급회의를 열고 이 같은 입장을 정했다.

민주평통 화성시협의회는 “자문위원 38명이 12-13일 금강산에 다녀올 예정이었으나 1박2일간의 모든 일정을 취소했다”고 밝혔다.

민주평통 홍석창(70) 화성협의회장은 “금강산을 방문해 북한 실상을 직접 체험하려 했으나 북한의 핵실험 강행으로 남북관계, 신변안전 등을 고려하지 않을 수 없어 금강산 방문을 취소키로 결정했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